소득공제
The Heart and the Bottle Paperback (영국판)
번역서명 : 마음이 아플까봐
7,300
13,600 (46%↓)
최대 적립 포인트
650
구매적립
상품 적립금
150
멤버쉽 적립금
0
최대 리뷰 적립
최대 리뷰 적립금
500
플러스클럽 적립
결제금액의 1%추가 적립
도서번호 49452 1:1 도서문의
형태 Paperback 영국판
출판사 HarperCollins UK
작가 Oliver Jeffers , Drew Daywalt
ISBN 9780007182343
도서정보 페이지 : 32 pages 규격 : 25.7 x 0.5 x 25.9 cm

이 도서의 태그

#인생 그림작가 #작가 Oliver Jeffers #월간웬디북 vol.8 12월호 Pick

    이 책을 구매하신 분이 함께 구매한 도서

      뒤로가기
      • 상품정보
      • 상품평(8)
      • 배송정보
      • 교환 및 반품
      평범한 한 소녀가 곁에 있던 존재가 사라지자 마음을 꼭 닫은 채 성인이 됩니다. 세상을 향한 호기심도, 밤하늘의 별을 바라보는 생각도 잊어버렸지요. 어느 날 어린 시절 그녀와 같은 아이를 만나면서 다시 마음을 열어보려고 노력하지만, 오랜 시간이 흘러 쉽진 않습니다. 닫혀있던 다친 마음을 다시 꺼내 마주할 수 있을까요?

      *월간 웬디북 vol.8 <몸도 마음도 튼튼> Pick
      Heart | 소중한 마음을 보듬어주는 토닥토닥 원서 & 번역서 7종
      MD 꼬마 니콜라

      Photographed by K.Y
      웬디북 리뷰
      언제나 곁에서 모든 것을 함께 하던 할아버지가 떠났다. 세상의 모든 궁금한 건 모두 알려주던 할아버지, 그가 앉아 있던 의자는 비어있다. 소녀는 마음이 너무 아픈 나머지 심장을 떼 내어 유리병에 담았다. 그 이후 마음이 아픈 고통은 사라졌지만 호기심 가득했던 열정까지 모두 없어져버렸다. 
      이제 소녀는 어른이 되었고, 어느 날 바닷가에서 우연히 만난 꼬마 소녀에게 예전에 자신이 할아버지에게 물었던 질문을 그대로 받았다. 하지만 호기심 가득했던 열정마저 사라져 버린 아가씨는 끝내 대답을 하지 못한다. 무언가 잘못됐다는 것을 느낀 그녀는 유리병에 담아뒀던 심장을 다시 꺼내려 하는데 유리병의 심장은 자신도 모르게 너무 커져버려 꺼낼 수 없게 되었다.

      워낙에 독특한 일러스트라서 척 하면 바로 알 것 같은 잘생긴 훈남 작가 Oliver Jeffers의 《The Heart and the Bottle》입니다. 심장을 꺼내 유리병에 담고 다닌다는 것이 다소 엽기적으로 비칠 수도 있지만 시적 표현으로 봐야겠죠? ^^ 실제로 그렇게 치환하고 나면 너무나 잔잔한 아픔과 감동을 주는 따뜻한 이야기가 됩니다. 이 작품도 곧 영화로 제작된다고 하는데요, Oliver Jeffers의 인기가 정말 장난 아닌 것 같아요. 
      by 이글랜차일드

      상품평(8)
      상품평 작성 안내 및 유의사항

      5.0 별점 8개 상품평

      배송정보

      배송방법
      배송은 CJ대한통운(전화 : 1588-1255)을 이용해서 보내드리고 있습니다. 택배 조회하기
      3만원 미만의 상품을 구매시 2,500원의 배송료가 부과되며, 3만원 이상 구입시 무료배송을 해 드립니다.
      배송기간
      15시 이전에 입금확인된 주문까지는 당일날 발송하며 일반적인 경우 다음날 책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주말 또는 공휴일이 있거나 시기적으로 배송이 많은 기간인 경우는 지역에 따라 1~2일이 더 소요될 수 있습니다.
      주문 후, 5일이 경과해도 책이 도착하지 않는 경우에는 웬디북 고객센터(전화 : 1800-9785)로 전화를 주시거나 고객센터 > 1:1 친절상담을 통해 문의글을 남겨주시면 확인 후 신속히 조치하도록 하겠습니다.
      묶음배송
      이전 주문의 주문상태가 입금완료일 경우, 새로운 주문서 작성시 묶음배송을 신청하시면 묶음배송이 가능합니다.
      이전 주문의 주문상태가 출고준비중이거나 출고완료이면 묶음배송이 불가합니다.

      교환 및 반품

      반품안내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신 경우 반품은 도서수령일로부터 15일 이내에 해주셔야 하며 이 경우 반품 배송비는 고객님 부담입니다.
      이전 배송시 3만원 이상을 주문하셔서 무료배송 받았으나 일부의 반품으로 주문금액이 3만원이 안될 경우, 이전 주문의 배송비를 포함한 왕복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반품절차는 고객센터의 반품교환신청 페이지에서 신청을 해주시면 웬디북 고객센터에서 지정택배사에 회수요청을 하고, 방문한 택배기사님을 통해 반품도서를 보내주시면 됩니다.
      운송도중 책이 손상되지 않도록 포장을 해주신 후, 포장 겉면에 “반품도서”라고 기재해주시기 바랍니다. 책이 도착하는 대로 원하시는 바에 따라 적립 또는 환불 진행해드립니다.
      (특히 팝업북 등은 조그만 충격에도 책이 손상될 수 있으므로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 반품이 불가한 경우
      1. 고객에게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2. CD나 소프트웨어 포함, 포장이 되어 있는 모든 상품의 포장 개봉
      3. 만화책 및 단시간 내에 완독이 가능한 잡지
      4. 상품과 함께 발송된 추가사은품이 분실되거나 훼손된 경우
      5. 고객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6. 물품수령 후, 15일이 경과한 경우
      7. 명시된 반품가능 기한이 지난 경우
      교환안내
      파본도서 혹은 오배송으로인한 교환은 도서수령일로부터 15일 이내에 신청하셔야 하며 이 경우 배송비는 웬디북에서 부담합니다.
      (단, 팝업북과 CD가 세트인 책은 책의 특성상 7일 이내에 해주셔야 합니다.)

      교환절차는 고객센터의 반품교환신청 페이지에서 신청을 해주시면 웬디북에서 새 책을 보내드리고 새 책을 받으실 때 교환도서와 맞교환 하시면 됩니다.
      교환은 동일도서에 한하며, 다른 도서로 교환은 불가합니다.

      운송도중 책이 손상되지 않도록 포장을 해주신 후, 포장 겉면에 “반품도서”라고 기재해주시기 바랍니다.
      (특히 팝업북 등은 조그만 충격에도 책이 손상될 수 있으므로 주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 교환이 불가한 경우
      1. 고객에게 책임이 있는 사유로 상품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2. 포장 상품의 포장을 해체한 경우
      3. 고객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4. 물품 수령 후, 15일이 경과한 경우
      5. 동일상품으로 교환하신 후, 다시 교환하시고자 할 경우 (이 경우에는 환불처리 해드립니다.)